홈으로
동상 숲을 찾으면
  • 입상자명 : 전대산
  • 입상회차 : 15회
  • 소속 : 청소년부
  • 장르 : 청소년부 글쓰기

복잡한 도시에서 오늘도
바쁘게 살아가는 우리들이
일부러 눈 감지 않아도
편안한 휴식 주는
숲을 찾으면
누군가가 남기고 떠난
부끄러운 흔적이
내 눈에 들어와
얼굴이 붉어져요.

맑은 공기 가득 찬
숲을 찾아 나선
사람이 많아질수록
누군가가 함부로 버린
보기 싫은 쓰레기가
풀섶에 아무도 몰래
술래잡기 하다가
고약한 냄새 풍기며
오랜만에 숲 찾은 나에게
아픔을 호소해요.

나무에 칼로 글자를 새기고
바위에 락카 뿌려 쓴
부끄러운 이름들은
깨끗이 지우고 싶어도
지워지지 않은 채
숲 찾아 쉬고 싶은
내 마음을 부끄럽게 만들어요.

이제는 제발
자기 혼자만 생각하는
어리석은 마음 버리고
여러 사람에게
맑은 공기를 보내주는
숲과 다정한
친구하면 좋겠어요.

만족도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조사선택

COPYRIGHTⒸ 산림청 SINCE1967. ALL RIGHTS RESERVED.